2018.11.09 (금)

  • 구름조금동두천 14.6℃
  • 구름조금강릉 16.8℃
  • 연무서울 15.1℃
  • 연무대전 14.3℃
  • 구름조금대구 16.3℃
  • 구름조금울산 16.6℃
  • 구름조금광주 15.7℃
  • 맑음부산 17.2℃
  • 구름조금고창 14.5℃
  • 구름많음제주 16.1℃
  • 맑음강화 14.9℃
  • 구름많음보은 14.8℃
  • 구름많음금산 13.2℃
  • 구름조금강진군 15.6℃
  • 구름많음경주시 16.6℃
  • 구름많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유기농 화장품 시장 지금이 성장 기회”

5월 11일 ‘천연 유기농 화장품 트렌드 세미나’ 이의정 책임연구원 발표

 

[코스인코리아닷컴 홍성인 기자] 최근 국내외 화장품 시장에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천연 유기농 화장품의 최신 동향을 확인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됐다.

 

코스인은 5월 11일 코엑스 컨퍼런스룸 205호에서 ‘2018 국제 천연 유기농 화장품 트렌드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는 천연 유기농 화장품 시장 현황과 트렌드, 마케팅 전략, 신소재 개발 동향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에 ▲천연, 유기농 자원을 활용한 지속 가능한 화장품 소재 개발 연구 ▲천연, 유기농 화장품 인증기준과 인증기관 지정, 표시광고 취급시 유의사항 ▲천연, 유기농 화장품 개발 생산을 통한 지속가능한 생태가치의 화장품산업적 실천 ▲유럽 유기농, 천연 화장품 인증기준 코스모스(COSMOS) 동향 분석 ▲소비자 중심의 천연, 유기농 화장품 시장 발전 방향 ▲천연, 유기농 화장품 마케팅 전략 발전 방향 제안 등이 주요 내용으로 다뤄졌다.

 

마지막 강연자로 나선 이의정 LG생활건강 기술연구원 화장품연구소 책임연구원은 ‘천연, 유기농 화장품 마케팅 전략 발전 방향 제안’이라는 주제로 발표했다.

 

이의정 연구원은 “천연과 유기농 화장품의 인식은 각 산업별 발전을 기반으로 상호 유기적 보완을 통한 웰빙(Well-being) 융합산업으로 성장하고 있다”며 “유기농을 지속가능 범주에서 살펴볼 필요성이 있다”고 강조했다.

 

LG생활건강 역시 각 브랜드별로 한방, 내추럴, 발효, 허브, 뿌리 등 천연 소재를 제품에 도입하고 있다. 이러한 추세는 LG생활건강 내 다른 브랜드에도 파급되고 있는 상황이다.

 

또 이니스프리, 비욘드, 프리메라 등 자연 추출물에 영감을 얻은 제품들을 생산하는 브랜드 역시 다양해지고 있다.

 

이의정 연구원은 데이터모니터의 자료를 인용하며 “세계 유기농 화장품 시장 규모는 연 평균 7~8%로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며 “글로벌 유기농 퍼스널케어 시장 전망 보고서에도 2013년 83.6억 달러에서 2020년 156.9억달러로 더욱 커질 것으로 내다봤다”고 설명했다.

 

국내 유기농 화장품 시장의 성장과 관련해 이의정 연구원은 “화장품 판매량과 원료사의 거래량 등은 증가추세라며 특히 수입 유기농화장품 활성화와 유통채널 다양화, 새로운 시장의 출현 등은 급격히 늘어나고 있다”면서도 “정확한 통계자료가 없는 것과 국내 개발 유기농 화장품 활성화는 약간은 아쉬운 상황”이라고 전했다.

 

화장품은 효능효과와 감성만족이 무엇보다 중요한 부분이다. 마케팅을 진행함에 있어 기본적으로 이에 대한 부분이 충족돼야 할 필요성이 있다.

 

이의정 연구원은 “장기적으로 한국형 유기농 화장품 인증 마크가 필요하다”며 이는 ▲고객의 신뢰도 상승 ▲국내 유기농화장품의 질적 성장 ▲국각 경쟁력 확보 ▲시장 활성화 ▲해외인증에 필요한 비용과 시간 절약 등의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또 “수출을 지향한다면 국내외 다양한 에코 마크를 병행하고 내수에 충실한다면 책임 있는 자체 가이드라인을 둬 자체 마크도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유기농 화장품은 기본적으로 안전성에 기반을 두고 있다. 반면 사용 제한 원료가 많아 사용감 등에는 한계가 있을수도 있다. 이에 이의정 연구원은 “일반화장품의 사용감에 근접하는 유기농 과학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또 “유기농의 우수성에 다한 연구와 차별점에 대한 적극적인 소통도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이의정 연구원은 마지막으로 “천연 유기농 화장품은 지금이 성장가능성이 높은 기회일 수 있다”며 “다르게 생각하고 바르게 만든다는 자세가 중요하다”고 말했다.

 

관련태그

이의정  LG생활건강  코스인  세미나  유기농 화장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