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3.3℃
  • 흐림강릉 11.7℃
  • 서울 11.3℃
  • 대전 14.8℃
  • 대구 15.2℃
  • 울산 17.4℃
  • 광주 16.8℃
  • 소나기부산 17.7℃
  • 흐림고창 17.1℃
  • 제주 20.1℃
  • 흐림강화 12.0℃
  • 흐림보은 15.3℃
  • 흐림금산 15.0℃
  • 흐림강진군 17.0℃
  • 흐림경주시 15.3℃
  • 흐림거제 19.0℃
기상청 제공

[2018 국제 바이오코스메틱 컨퍼런스] 장정호 한국세라믹기술원 센터장

10월 24일 서원대학교 주관 프리미엄 소비시장과 국내외 화장품 산업 동향 발표

 

[코스인코리아닷컴 고훈곤 기자] ‘2018 오송 화장품 뷰티산업 엑스포’가 지난 10월 23일 개막해 27일까지 5일간 오송역 일원에서 최신 뷰티 제품 소개와 1대1 수출상담회, 화장품 판매, 국제 컨퍼런스 등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참관객들의 성원을 받으며 성황리에 폐막됐다.

 

이번 ‘2018 오송 뷰티 엑스포’는 K-뷰티의 전 세계적인 인기에 힘입어 화장품, 뷰티 산업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가운데 190여개의 국내외 화장품 기업이 참가했으며 올해도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으로 1,300여명의 바이어가 참가해 수출진흥 전문 엑스포로 자리매김 했다는 평가다.

 

특히 이번 ‘2018 오송 엑스포’ 일환으로 서원대학교가 주관한 ‘2018 국제 바이오 코스메틱 컨퍼런스’는 업계 관계자 200여 명이 참석해 국내 화장품 산업의 전망을 밝게 했다. 이번 컨퍼런스는 프리미엄 소비 시장의 성장에 따른 국내외 화장품 산업과 정책 관계자들을 초빙해 화장품 산업의 현황과 충북 화장품 산업의 활성화를 위한 발전 방향을 모색하는 자리로 열렸다.

 

경기열 서원대학교 교수의 좌장으로 진행한 컨퍼런스 섹션1 ‘최신 글로벌 화장품 연구 동향‘이라는 테마에 이어 섹션2는 두레 안수미 박사의 좌장으로 ‘프리미엄 소비재 시장’ 이라는 주제로 섹션2가 진행됐다.

 

 

첫 번째 연사로 나온 장정호 한국세라믹기술원 센터장은 ‘기능성 세라믹 소재를 이용한 뷰티케어 적용기술’이라는 주제로 강연을 했다.

 

21세기 들어 빠른 고령화로 건강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면서 융합바이오세라믹 소재 산업에 대한 기대도 높아지고 있다. 국내 세라믹 산업은 2015년 68조원에서 2020년 108조원으로 연평균 10% 이상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연평균 성장률(2002년∼2020년)이 세계 18%, 국내 19%에 달할 정도로 초고속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는 고부가가치 유망산업이다. 이미 국가의 부를 창출할 미래 소재는 IT가 아닌 BT로 전환중이다.

 

융합바이오세라믹소재산업은 대한민국 100대 국정과제에 포함될 만큼 정부에서도 향후 신성장동력으로 중요하게 생각하는 산업으로 최근 산업부가 발표한 4차산업과 12대 신산업 분야에도 속하는 등 고부가가치 유망산업으로 급부상하고 있다.

 

장정호 센터장은 “최근 글로벌 트랜드를 보면 미니얼리즘, 어반플루셜, 브리스크 코스메틱, 액티브 코스메틱으로 흐르고 있다는 것을 쉽게 알 수 있다”고 소개했다.

 

색조 화장품의 원료는 모두 세라믹이 기본 소재로 쓰이고 있다. 그만큼 화장품의 가장 근간이 되는 원료가 세라믹인 것이다. 세라믹 소재를 통한 화장품 응용전략을 보면 기초 화장품에서 기능성 화장품으로 이동하고 다시 안티폴루션 화장품으로 이동하며 이는 다시 코스메티컬 화장품으로 이동하고 있는 것을 알 수 있다.

 

최근 도시환경 내 유해인자로부터 피부를 효과적으로 보호할 수 있는 신개념 화장품으로 안티폴루션 화장품이 뜨고 있다. 피부에 가장 큰 영향을 주는 자외선과 중금속을 함유하고 있는 입자나 매우 작은 미세먼지가 모공속에 깊이 침투해 각종 트러블을 유발시키는 현상을 자주 본다.

 

안티폴루션 화장품은 이러한 미세먼지나 대기오염이 피부에 미치는 영향을 감소시켜 주는 효능을 표방하기 때문에 최근 소비자들이 가장 많이 찾는 제품 중 하나로 인정받고 있다.

 

장정호 센터장은 “이렇듯 세라믹의 소재 양산화를 위해 다양한 장비를 구축하고 있으며, 안정성과 유효성 평가를 위한 새롭고 다양한 장비를 매년 추가로 도입해 세라믹 시장의 선진화를 선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번 컨퍼런스는 피야왓 나타나스파 부추 태국 지사장의 ‘퍼스널 케어를 위한 가치 최적화, 자기만의 브랜드를 위한 화장품 제조’를 발표했고 고미 타카마사 일본폴라 주임연구원이 ‘일본 화장품 업체의 피부연구 동향‘에 대해 발표했다. 또 나탈리아 소분 J.S 해밀턴 폴란드 S.A 프로젝트 매니저가 ‘나노입자를 이용한 항암화장비의 구성 효과’를 발표했고 양종잉 중국 츠펑대학 의학미학과 교수가 ‘아름다운 건강관리를 위한 전통 한방의 응용 및 한방 미용시장 전망’에 대해 발표했다. 장정호 한국세라믹기술원 센터장이 ‘기능성 세라믹 소재를 이용한 뷰티케어 적용기술’을 발표했고 조현대 코스메카코리아 연구소장이 ‘최근 화장품 시장에서의 융복합 제품 시장 동향’을 발표했다.

 

관련태그

2018 오송 화장품 뷰티산업 엑스포  2018 국제바이오코스메틱 컨퍼런스  장정호 한국세라믹기술원 센터장  컨퍼런스  뷰티엑스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