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8 (목)

  • 구름많음동두천 8.5℃
  • 구름많음강릉 7.1℃
  • 흐림서울 8.6℃
  • 구름많음대전 11.3℃
  • 흐림대구 14.4℃
  • 흐림울산 13.7℃
  • 흐림광주 12.6℃
  • 흐림부산 13.5℃
  • 흐림고창 9.8℃
  • 흐림제주 16.6℃
  • 구름많음강화 5.5℃
  • 구름많음보은 11.4℃
  • 흐림금산 10.6℃
  • 구름많음강진군 13.0℃
  • 흐림경주시 11.5℃
  • 흐림거제 14.0℃
기상청 제공
2019 서울 국제 천연 유기농 화장품 박람회

ODMOEM

코스메카코리아, 다색액상 색조 화장품 제조 일본 특허취득

독자적 기술력 품질력 다색 쿠션 제품 개발 글로벌 시장 확대

 

[코스인코리아닷컴 송아민 기자] 화장품 연구개발, 제조생산 기업 코스메카코리아(대표 조임래, 박은희)가 다색 쿠션 화장품의 독자적 기술력을 확보, 글로벌 시장을 겨냥하고 나섰다.

 

코스메카코리아는 서로 다른 색조의 화장료들이 섞이지 않도록 고안된 ‘액상 색조 화장료의 다색 충전방법 및 이를 이용하여 제조된 다색액상 색조 화장품’ 특허권을 일본에서 취득했다고 3월 27일 공시했다.

 

화장료가 섞이지 않는 스폰지의 코팅막 형성과 화장료 충전

 

 

다색액상 색조 화장품은 한 용기 내에 2가지 색 이상의 화장료를 담아 원하는 색을 골라 쓰거나 여러 가지 색상을 혼합해 사용하는 화장품으로 다색 쿠션 파운데이션 또는 블러셔가 대표적이다. 하지만 기존의 다색액상 화장품은 색깔 간의 경계면이 섞여 그 구분이 명확하지가 않고 외관상 품위가 저하되는 문제가 있었다.

 

다양한 패턴으로 형성된 스폰지 조각에 충전된 다색 액상 색조 화장품

 

 

이에 따라 코스메카코리아 연구팀은 액상화장료를 함침하는 스폰지를 일정 문양의 패턴으로 분할해 외측면과 하부면에 코팅막을 형성한 후 액상 색조 화장료를 충전하는 방법을 발명했다. 그 결과 하나의 용기 내에 별도의 파티션막을 구비하지 않고도 다색의 화장료가 서로 섞이지 않고 경계선이 명확하게 구분됐다.

 

조현대 코스메카코리아 메이크업제품연구소장은 “국내에 이어 일본에서 해당 특허권을 확보하고 중국, 유럽, 미국에도 출원을 완료한 상태”라며 “글로벌 화장품 시장을 목표로 독자적 기술력과 품질을 보유한 다색 쿠션 제품을 선보여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관련태그

코스메카코리아  다색 쿠션  기술력  일본 특허  쿠션 화장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