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구름많음동두천 15.2℃
  • 구름많음강릉 16.0℃
  • 구름조금서울 13.9℃
  • 흐림대전 12.3℃
  • 구름조금대구 16.1℃
  • 구름많음울산 16.7℃
  • 연무광주 15.1℃
  • 흐림부산 15.2℃
  • 맑음고창 15.3℃
  • 흐림제주 15.8℃
  • 구름조금강화 14.6℃
  • 흐림보은 12.0℃
  • 흐림금산 12.0℃
  • 흐림강진군 14.6℃
  • 흐림경주시 17.1℃
  • 흐림거제 16.4℃
기상청 제공

베트남

[베트남 리포트] 베트남, 한국 화장품 짝퉁 제품 조사 요청

한국 제품 모방 중국 '무무소' 조사 요청 베트남 관리당국 확인 착수

[코스인코리아닷컴 갈렙 유 베트남 통신원] 베트남 시장관리부의 시장조사와 위조방지 책임자인 찐 비엣 중은 5월 10일 “한국비즈니스협회로부터 '무무소' 베트남에 대한 조사 요청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이러한 한국비즈니스협회의 움직임은 한국 미디어에서 무무소의 경우 한국 브랜드인 것처럼 고객들에게 소개되지만, 실제 무무소 본사는 중국 상해에 있고 무무소의 많은 제품들은 중국에서 만들어진 제품이라고 보도된 이후에 진행됐다.

 


베트남 시장관리부의 시장조사와 위조방지 책임자인 찐 비엣 중은 “한국비즈니스협회로부터 서류를 받은 후 '무무소' 브랜드의 법적 사항들을 확인 중이다”라고 말했다.

 

무무소 베트남의 많은 제품들이 유명 화장품 브랜드와 같은 제품인지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에 찐 비엣 중은 “무무소 베트남이 제품들을 불법 복제(짝퉁)를 한 것이 사실이라면 원래 제품의 소유자들로부터의 소송을 피하기는 힘들 것’이라고 말했다.

 

찐 비엣 중은 “상표권 소유자는 베트남에서 반드시 제품을 보호하기 위해 상표 등록을 진행해야 한다. 상표 침해가 발견하게 되면 상표권자는 조사 처리할 권리를 갖게 된다”고 말했다.

 


무무소가 중국 제품으로 소비자를 속인 것이 아닌 것이냐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에, 경제학자 팜 지 란(Pham Chi Lan, 전 베트남 상공회의소 부회장)은 일부 체인점들은 전체 수입송장과 상품권을 동반하지 않고, 특정 국가의 상품이 아닌 여러 국가들의 제품을 유통 할 수는 있다고 말했다. 따라서 소비자들은 이러한 체인스토어에서 제품 구입시 주의 깊게 지시 사항을 읽고 원산지를 잘 살펴야만 한다.

 

최근 베트남 국내 방송에서는 한국과 일본 브랜드를 모방한 중국 회사의 실태를 보도했다. 이러한 회사들은 한국에 기업을 등록하지만 실제 대부분 제품은 한국 제품들이 아닌 경우가 많다.

 

팜 지 란 전 부회장은 “이러한 사건으로 국가관리기관은 베트남에서 운영하는 회사의 기업등록증을 확인할 것이며, 확인 후 한국과 일본, 중국에서 얼마나 판매되는지도 확인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태그

무무소  베트남  화장품  위조  한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