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05 (화)

  • 구름많음동두천 13.2℃
  • 구름많음강릉 15.1℃
  • 연무서울 12.7℃
  • 연무대전 13.4℃
  • 연무대구 15.6℃
  • 연무울산 16.1℃
  • 연무광주 13.8℃
  • 연무부산 14.5℃
  • 흐림고창 12.9℃
  • 연무제주 12.6℃
  • 흐림강화 9.0℃
  • 흐림보은 13.7℃
  • 흐림금산 13.7℃
  • 흐림강진군 13.9℃
  • 흐림경주시 16.4℃
  • 흐림거제 14.8℃
기상청 제공
2019 서울 국제 천연 유기농 화장품 박람회

박람회 해외 뉴스

일본 최대 화장품 전시회, 2019 코스메 도쿄&코스메 테크 막 올랐다

1월 30일~2월 1일 전세계 35개국 780개사 참가 3만5천명 참관 예상

 

[코스인코리아닷컴 장미란, 최현정 기자] 일본 최대 화장품 전시회 ‘코스메 도쿄 2019(COSME TOKYO 2019)’와 ‘코스메 테크(COSME Tech 2019)’가 1월 30일 일본 지바 마쿠하리멧세 전시장에서 개막했다.

 

2월 1일까지 진행되는 2019 코스메 도쿄와 코스메 테크는 국제 화장품과 화장품 개발 기술에 특화된 전시회로 전 세계 30개국에서 780개사가 참가한다. 이번 전시회 기간 3만 5천여명의 참관객이 방문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국에서도 S&P월드, 네트코스, 더마펌, 바이오솔루션, 종우실업, 초이스엔텍, 코스메랩, 탑월드, 태성산업 등 화장품 제조와 원료, 용기 부자재 업체들이 참가해 지난해 대비 2배 가량 참가업체가 증가했다.

 

 

매년 스킨케어, 헤어케어, 바디케어, 내츄럴, 오가닉 제품, 메이크업용품, 향수, 멘즈케어 등 모든 종류의 화장품을 소싱할 수 있는 기회의 장인 코스메 도쿄는 2012년 런칭한 이후로 지속적으로 성장해 왔으며 올해에도 최신 코스메틱을 찾는 각국의 바이어들로 성황을 이뤘다.

 

박람회 주최 측은 이번 전시회에서 주목해야할 요소로 ‘전문적인 화장품 연구개발’과 ‘오가닉 내추럴’을 꼽았다. 올해 전시회에는 인간섬유아세포, 바이오 분야 등을 활용한 고기능 화장품이 두드러진다. 행사장을 둘러보면 한 눈에 알아볼 수 있을 정도로 전문적인 기술을 접목시킨 화장품, 연구개발이 지난해에 비해 늘어났다는 게 주최 측의 설명이다.

 

또 오가닉, 내추럴 분야 업체의 참가가 크게 늘어 ‘오가닉·내추럴 존’이 따로 구성됐다. 박람회 주최 측 관계자는 “한국과 일본을 비롯해 전 세계적으로 오가닉과 내추럴 분야에 대한 관심과 수요가 높은 분위기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코스메 도쿄 박람회 기간 뷰티&헬스 푸드에 초점을 맞춘 제2회 Inner Beauty Tokyo와 코스메틱 개발 관련(OEM, 패키징) 전시회인 제9회 코스메 테크(COSME Tech) 등 동시 개최되는 전시회에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올해는 코스메 도쿄와 코스메 테크 외에도 라이프스타일, 기프트, 베이비&키즈, 세일 프로모션 등 다양한 전시회가 함께 개최된다. 화장품과 연계되는 내용의 전시회를 개최함으로써 방문객들이 좀 더 많은 것을 얻어갈 수 있을 거라는 게 주최 측의 전언이다. 특히 “지난해에 이어 제2회 건강식품·미용식품 EXPO가 동시 전시회로 진행되고 있다”며 “화장품을 취급하는 업체들이 건강식품과 미용식품을 취급하는 경우도 많다. 지난해 화장품과 식품을 동시에 볼 수 있어 좋았다는 호평을 바탕으로 제2회를 기획해 전시하게 됐다”고 강조했다.

 

 

코스메 도쿄·코스메 테크를 알차게 활용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박람회 주최 측은 참가업체에 “전시회 현장에서 바이어와의 상담을 통해 주문, 발주, 거래 성사가 진행되는 경우가 많고 이를 목표로 출전하는 곳도 많은 것으로 알고 있다. 바이어와의 상담을 진행할 수 있도록 장소와 통역사를 마련해 두는 등 대비를 하는 것이 좋을 것”이라고 박람회 활용 팁을 전했다.

 

참관객에 대해서는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만큼 효율적으로 전시회를 둘러보기 위해 사전에 홈페이지를 통해 참가업체 정보와 상품을 체크하는 것을 추천한다. 특히 관심있는 분야에 대한 키워드 검색을 통해 전략적으로 방문하는 것이 전시회를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태그

일본 화장품 전시회  코스메 도쿄  코스메 테크  COSME TOKYO  COSME Tech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