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5 (목)

  • 흐림동두천 20.8℃
  • 흐림강릉 23.2℃
  • 흐림서울 21.6℃
  • 대전 23.7℃
  • 구름많음대구 24.6℃
  • 구름조금울산 26.0℃
  • 흐림광주 22.9℃
  • 구름많음부산 26.2℃
  • 흐림고창 21.5℃
  • 흐림제주 26.2℃
  • 흐림강화 21.5℃
  • 흐림보은 22.1℃
  • 흐림금산 22.2℃
  • 흐림강진군 23.2℃
  • 구름많음경주시 24.2℃
  • 구름많음거제 25.4℃
기상청 제공
2019 서울 국제 천연 유기농 화장품 박람회

업체

아로마티카, 'K-클린 뷰티' 북미시장 공략 본격화

'2019 뉴욕 인디 뷰티 엑스포'(IBE) 참가 '클린 앤 비건' 제품 출품 높은 호응

 

[코스인코리아닷컴 김대환 기자] 클린 앤 비건 뷰티 브랜드 아로마티카(AROMATICA)가 미국의 유명 뷰티 행사 ‘인디 뷰티 엑스포 2019’(IBE)에 참가하는 등 북미지역 시장 공략에 본격적으로 나선다고 밝혔다.

 

아로마티카는 지난달 21일부터 22일까지 진행된 미국 뉴욕 ‘인디 뷰티 엑스포 2019’(IBE)에 참가해 대표적인 K-비건 뷰티 브랜드로 다양한 바이어들에게 아로마티카만의 '클린 앤 비건' 철학이 담긴 제품을 소개했다.

 

이번 엑스포에서 아로마티카는 베스트 셀러인 로즈마리 샴푸와 알로에 베라 젤, 내추럴 코코넛 클렌징 오일, 페이셜 오일은 물론 올해 하반기 출시 예정인 로즈 라인이 함께 출품 전시했다. 엑스포에 참가한 글로벌 인플루언서들이 신규 출시 예정인 로즈 토너에 많은 관심을 보였다.

 

인디 뷰티 엑스포는 2015년 시작된 독립 뷰티 브랜드 엑스포로 참가 브랜드 역시 까다롭게 선정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매년 300~500개의 다양한 뷰티 브랜드가 참가하며 얼타(Ulta), 세포라(Sephora) 등 유망한 신규 뷰티 브랜드 발굴에 관심이 높은 미국의 주요 유통사들도 바이어로 다수 참가했다.

 

아로마티카는 미국 K-뷰티 편집숍 '피치앤릴리'(Peach & Lily) 등 다양한 현지 유통채널에 입점해 꾸준한 매출을 기록하는 등 다양한 판매채널을 통해 제품을 선보이며 북미지역 행보를 보다 활발하게 펼치고 있다. 또 올해는 대형 유통업체 아마존(Amazon)과 미국 최대 건강보조제품과 생활건강 유통업체로 알려진 아이허브(iHerb)에 각각 입점하는 등 판매채널을 확대하며 호응을 얻고 있다.

 

특히 아마존과 아이허브에서는 '유기농 알로에 베라 젤', '로즈 앱솔루트 퍼스트 세럼', '내추럴 코코넛 클렌징 오일' 등 대표 제품들이 인기리에 판매되고 있다.

 

아로마티카는 창립 당시부터 동물성 원료와 유해성분을 배제한 유기농 원료 중심의 성분, 차별화된 꼼꼼한 생산 공정 등을 바탕으로 클린 앤 비건 뷰티를 지향해온 국내 1세대 브랜드 중 하나다. 최근에는 이러한 브랜드 철학을 바탕으로 K-클린 뷰티 트렌드를 세계에 알리며 미국과 유럽 등 전 세계 30여 개국 글로벌 고객들에게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아로마티카 해외영업팀 서수경 팀장은 "북미지역 소비자들은 '클린 앤 비건 뷰티'에 대한 관심이 매우 높고 이미 관련 시장도 크게 형성되어 있다"며, “실제로 아로마티카의 북미지역 매출도 매년 증가하는 추세로 올해 하반기에는 더욱 많은 현지 프로모션을 준비하고 있는 만큼 전년 대비 더욱 큰 폭의 매출 신장세를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