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0 (목)

  • 구름조금동두천 19.0℃
  • 흐림강릉 18.0℃
  • 흐림서울 19.3℃
  • 흐림대전 21.4℃
  • 흐림대구 21.4℃
  • 흐림울산 20.7℃
  • 광주 22.1℃
  • 흐림부산 20.7℃
  • 구름많음고창 23.0℃
  • 흐림제주 26.4℃
  • 구름많음강화 17.8℃
  • 흐림보은 20.1℃
  • 구름조금금산 20.0℃
  • 구름많음강진군 22.6℃
  • 구름조금경주시 21.3℃
  • 구름많음거제 20.8℃
기상청 제공

이벤트

아모레퍼시픽, 3년 연속 '2018 핑크리본 힐링캠프' 후원

유방 건강 의식 확산 기여, 가족 치유 등 응원

 

[코스인코리아닷컴 박초하 기자] 아모레퍼시픽이 올해도 유방암 환자의 심리적 안정과 회복을 위한 '2018 핑크리본 힐링캠프'를 후원한다. 

 

아모레퍼시픽은 2000년부터 국내 최초 유방 건강 비영리 공익재단인 한국유방건강재단을 설립하고 유방 건강 의식향상을 위한 핑크리본 캠페인을 벌여 오고 있다.

 

매년 5개 도시에서 열리는 '핑크런'이 대표적이며 유방암 완치 환자와 가족의 심리를 케어하는 '핑크리본 힐링캠프'는 2016년부터 후원해왔으며 올해로 3년 째다. 

 

'핑크리본 힐링캠프'는 유방암 완치 환자와 유방암 가족력이 있는 고위험군 대상자인 딸을 커플로 매칭해 항암 치료 과정에서 겪은 심리적 고통을 해소하고 유전성 유방암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시간으로 꾸며진다. 

 

특히 이번 캠프는 '핑크런'이 열리지 않는 강원도와 제주도에서 대다수 참가자를 선발해 소외 지역 없이 전국에 확산되도록 노력했으며 참가자 전원은 1박 2일 동안 아름다운 자연 속에서 정서적 안정과 쉼을 경험하는 것은 물론 소통 전문가와 유방암 전문의 특별 강연, 쿠킹 클래스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에 무료로 참가할 수 있다.  

 

한국유방건강재단 김성원 이사는 "유방암 환자들은 치료가 끝난 후에도 다양한 신체 증상과 기능 저하를 경험하며 그로 인한 심적 고통은 삶의 질에 상당한 영향을 미친다"며 "물리적인 치료가 끝난 이후에도 환자와 가족의 정서적인 문제에 관심을 두고 다양한 심리사회적 서비스가 제공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과 참가 신청은 한국유방건강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하며 신청 기간은 강원도와 제주도가 각각 7월 9일부터 25일, 8월 9일부터 24일까지 해당 지역 도민이라면 신청 가능하다. 단 타 지역 거주자의 경우에는 제주도 캠페인만 신청할 수 있으니 참고하기 바란다.

 

한편, 유방암과 유방건강에 대한 의식 향상을 목적으로 한국유방건강재단이 전개하는 '핑크리본 캠페인'은 '핑크리본 힐링캠프', '핑크런', '핑크투어', '핑크리본 온리유(乳)'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여성의 건강과 웰빙을 위한 사회공헌에 기여하고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