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0 (목)

  • 구름많음동두천 19.1℃
  • 흐림강릉 17.8℃
  • 흐림서울 19.5℃
  • 흐림대전 21.7℃
  • 흐림대구 21.1℃
  • 흐림울산 20.6℃
  • 박무광주 23.0℃
  • 흐림부산 20.9℃
  • 구름많음고창 24.0℃
  • 흐림제주 26.7℃
  • 흐림강화 18.1℃
  • 구름많음보은 20.6℃
  • 흐림금산 21.5℃
  • 흐림강진군 22.5℃
  • 구름조금경주시 21.2℃
  • 구름많음거제 21.3℃
기상청 제공

박람회 해외 뉴스

동남아시아 B2B 뷰티 전시회 ‘비욘드 뷰티 아세안 방콕’ 9월 20일 개최

주빈국 한국 초청 ‘하나의 장소, 두가지 이벤트’ 컨셉 완제품관, ODM OEM관 구분

 

[코스인코리아닷컴 홍성인 기자]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태국 화장품 시장에 세계인의 이목이 집중될 전망이다.

 

오는 9월 20일부터 22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열리는 ‘2018 비욘드 뷰티 아세안 방콕 화장품 미용 박람회’는 태국 현지의 화장품 산업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다. 특히 이번 박람회에 주빈국으로 한국이 선정되면서 한국 기업의 대외 홍보도 큰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유로모니터 발표자료에 따르면 태국 화장품 시장은 2016년 기준 56억 2,850만 달러(약 6조 928억원) 규모로 아세안 국가 중 가장 큰 시장이다. 최근 한류 열풍과 더불어 지난해부터 한-아세안 자유무역협정(AKFTA)이 발효됨에 따라 한국산 화장품에 대한 관세 대부분이 철폐돼 K-뷰티(KOREAN BEAUTY)의 점유율이 점점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아모레퍼시픽(AmorePacific)은 수년 동안 태국과 주변 국가에서의 입지를 강화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 최근 태국에 50여 개의 제품을 판매했으며 태국 고객의 요구를 충족시키기 위해 더 많은 제품을 연구개발하고 있다.

 

비욘드 뷰티 아세안 방콕은 세계적인 전시회사 인포마가 아세안(ASEAN) 시장을 타켓으로 진행하는 동남아 최대 규모의 전시회로 아세안화장품협회를 비롯한 태국화장품제조협회 등의 수많은 기관의 지원을 받고 있는 전시회이다. 특히 전문 바이어 참관 비중이 높고 다채로운 참가사와 흥미로운 프로그램이 구성돼 눈길을 끌고 있다.

 

이번 전시회는 방콕 최대 규모의 전시회장인 임팩트(Impact) 컨벤션 센터에서 총 20,000 평방미터의 규모로 개최된다. 작년에는 스페인, 프랑스, 말레이시아, 한국, 인도 등 총 18개 국가관으로 이뤄져 진행이 됐으며 TOP10 국가에 한국이 포함되기도 했다.

 

이번 2018 비욘드 뷰티 아세안 방콕에서는 한국이 주빈국으로 선정됨에 따라 한국 참가사 대상 바이어 매칭, 홍보 프로그램 등에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이번 전시의 주최사인 인포마는 주빈국인 한국을 중심으로 오프닝 세레모니와 지지연설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국 참가사들의 홍보를 위해 아세안 지역의 빅바이어를 초청해 한국 업체들과 미팅을 주선함과 동시에 소셜미디어 인플루언서를 이용한 홍보도 실시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이 전시회에서 주빈국으로의 이점을 톡톡히 누릴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한국무역투자진흥 공사(KOTRA)는 한국 화장품 브랜드의 태국 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이번 전시회를 전면적으로 지원하고 더 많은 한국 참가사와 브랜드를 한국관에 통합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전시회는 이 거대 한국관의 존재를 홍보하기 위해 다양한 행사를 진행한다.

 

한국과 태국 간의 수교 6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Korean Day’를 진행해 전시회 기간 동안 한국 브랜드와 주요 오피니언 리더가 진정한 한국의 뷰티 문화를 소개하는 ‘All about Korean Beauty Conference’ 역시 주목할 만 하다.

 

 

올해 전시회는 ‘BBAB 완제품관’과 ‘BBAB 서플라이 체인’을 대표로 ‘하나의 장소, 두 가지 이벤트’라는 컨셉을 런칭했다.

 

한국, 유럽, 인도, 인도네시아, 일본,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대만과 태국의 400개가 넘는 제조업체가 BBAB 완제품관에서 향수, 화장품과 세면용품, 뷰티 살론과 스파, 헤어와 네일, 허브 제품, 천연제품과 오가닉, 영양식품 등을 선보인다.

 

또 이 전시회는 올해 처음으로 OEM ODM관인 ‘서플라이 체인(Supply Chain)’을 선보인다. ‘서플라이 체인’관은 완제품관과 태국관 옆에 위치하며 원재료, 패키징과 OEM ODM 업체들이 참가할 예정이다.

 

각각의 전시 섹션은 별도의 출입구와 맞춤형 방문객 홍보를 통해 각 영역별로 관련 바이어를 유치해 참가업체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많은 관련 업체들의 참가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으며 그에 따라 방문객 또한 다양하고 특화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행사 한국 주관사인 코이코관은 완제품관과 서플라이 체인관을 모집했으며 메인 출입구 바로 앞 자리를 확보해 최고의 동선으로 마련돼 있다.

 

이번 전시회를 작년에 참가한 한 업체는 “태국의 시장성을 파악했을 뿐 아니라 다국적 바이어를 다양하게 만나볼 수 있었기에 올해는 신규 바이어 발굴, 기존 바이어 유지 관리와 실질적인 계약 성사가 기대된다”고 대답했다.

 

코이코는 ‘2018 비욘드 뷰티 아세안 방콕 화장품 미용 박람회’의 한국 주관사로 전시회 기간 동안 부스임차, 장치, 운송, 항공, 숙박 등 전시 참가에 따른 출장 관련 업무와 함께 참가사들이 전시회를 무사히 마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한다고 밝혔다.

 

관련태그

비욘드뷰티  방콕  태국  화장품  뷰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