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5 (금)

  • 맑음동두천 22.2℃
  • 구름많음강릉 18.7℃
  • 구름많음서울 23.2℃
  • 구름많음대전 24.4℃
  • 맑음대구 24.4℃
  • 맑음울산 21.0℃
  • 구름조금광주 24.7℃
  • 구름많음부산 24.4℃
  • 구름많음고창 23.2℃
  • 구름조금제주 24.0℃
  • 구름조금강화 23.1℃
  • 구름많음보은 23.2℃
  • 구름많음금산 23.8℃
  • 구름조금강진군 24.8℃
  • 맑음경주시 22.1℃
  • 구름많음거제 23.4℃
기상청 제공

유통

CJ올리브영, '소녀교육 서포터즈' 출범 국내 보호종료아동 지원 사업 본격화

9월 5일 아이들과미래재단과 서포터즈 1기 랜선 발대식 "소외계층에 실질적 지원 지속할 것"

 

[코스인코리아닷컴 이효진 기자] CJ올리브영이 사회공헌활동을 위한 대학생 서포터즈를 최초로 운영하며 국내 보호종료아동 지원 사업을 본격화한다.

 

CJ올리브영은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이사장 이훈규)과 함께 국내 보호종료아동 지원을 위한 '올리브영 소녀교육 서포터즈' 1기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보호종료아동은 아동복지법상 만 18세가 되어 보육시설에서 퇴소해야 하는 청소년으로 갓 사회에 나온 이들에 대한 편견을 해소할 뿐 아니라 자립을 지원해야 한다는 필요성이 사회적 이슈로 제기돼 왔다.

 

CJ올리브영은 지난 6월 아이들과미래재단에 기금 4,000만원을 전달하고 오는 7일부터 서울·경기지역 아동복지시설에서 생활 중인 고등학교 3학년 청소년 약 200여 명에게 교육 물품을 지원한다. 또 대학생 서포터즈를 통해 국내 보호종료아동 지원에 본격적으로 팔을 걷어붙인다.

 

올해 처음으로 출범한 '올리브영 소녀교육 서포터즈' 1기는 서류와 면접 심사를 통해 선발된 대학생 16명과 보호종료아동 4명으로 구성됐다. 대학생 4명과 보호종료아동 1명이 한 팀이 되어 오는 12월까지 보호종료아동 인식 개선을 위한 영상 제작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친다.

 

지난 5일 열린 발대식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 두기 실천을 위해 온라인 화상회의 시스템(ZOOM)을 이용해 진행됐다. 서포터즈 담당자의 환영 인사를 시작으로 소녀교육 사업과 서포터즈 활동 소개, 친목 도모를 위한 레크리에이션, 보호종료아동에 대한 이해를 돕는 교육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날 랜선 발대식에서 첫 만남을 가진 서포터즈는 ‘유네스코 소녀교육 캠페인’을 비롯한 CJ올리브영의 대표 사회공헌 활동에 대해 이해하고 보호종료아동 인식 개선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는 등 앞으로의 활동에 대한 각오를 다졌다.

 

CJ올리브영 관계자는 "보호종료아동이 사회에 적응하고 건강한 생활을 지속할 수 있도록 ‘소녀교육 서포터즈’와 다양한 인식 개선 콘텐츠를 선보일 계획이다”며 “국내외 소외 계층의 건강한 아름다움을 위해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사회공헌활동 사업을 꾸준히 확대해 나갈 것이다”고 밝혔다.

 

한편 '올리브영 소녀교육 서포터즈'는 CJ올리브영의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인 ‘소녀교육 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CJ올리브영은 유네스코와 손잡고 지난 2014년부터 개발도상국 여성 청소년에게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소녀교육 캠페인’을 전개해 왔다. 올해 처음으로 이 캠페인의 지원 대상을 국내로 확대했다.

 

관련태그

#CJ올리브영  #소녀교육 서포터즈 #랜선 발대식 출범 #9월 5일  #국내 보호종료아동 지원 사업  #아이들과미래재단  #사회공헌활동 #소녀교육 캠페인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