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18 (수)

  • 맑음동두천 22.7℃
  • 흐림강릉 23.1℃
  • 맑음서울 24.7℃
  • 구름많음대전 22.9℃
  • 흐림대구 23.2℃
  • 흐림울산 22.4℃
  • 흐림광주 20.8℃
  • 흐림부산 22.7℃
  • 구름많음고창 21.2℃
  • 맑음제주 26.4℃
  • 구름많음강화 23.5℃
  • 구름많음보은 22.6℃
  • 구름많음금산 23.6℃
  • 구름많음강진군 20.6℃
  • 흐림경주시 21.5℃
  • 구름조금거제 24.0℃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화장품, 바이오헬스’ 7월 수출 성장 견인

산자부, 2021년 7월 대외수출액 65년만에 사상 최대치 기록

 

[코스인코리아닷컴 신보경 기자] 국내 'K-뷰티‘ 화장품과 바이오헬스 등이 국내 수출 증가의 견인요소로서 자리매김했다.

 

8월 2일 산업통상자원부(장관 문승욱)의 발표에 따르면, 올해 7월 수출액은 지난 2020년도 7월보다 29.6% 늘어난 554억 4,000만 달러(한화 63조 9,167억원)로 집계됐다. 이번 수치는 무역통계가 집계되기 시작한 1956년 이래 가장 많은 월 수출액으로 종전 최고치인 2017년 9월 551억 2,000만 달러보다 3억 2,000만 달러 늘었다.

 

사상 최대치를 기록한 7월 수출액은 화장품과 바이오헬스 등이 새로운 성장 품목들이 뒤에서 받쳐주고 아울러 수출효자 품목인 반도체, 자동차 등 5대 품목이 견인하면서 성장세를 이루었다는 분석이다. 특히 화장품을 비롯해 바이오헬스, 이차전지, 농수산식품 등 유망 신산업들도 모두 역대 7월 수출액 중 1위 실적을 경신했다.

 

그중에서도 화장품 부문은 주요 20대 수출품목에서 19위로 올라 수출 견인 핵심요소로서 입지를 구축했다. 화장품 부문은 2021년도 7월분 수출액에서 약 6억 655만 달러 (한화 6,993억 5,215만원)을 기록했다. 

 

 

20대 주요 수출품목 규모 및 증감률 (단위: 백만 달러, %)

 

 

관련 수출 증가율은 전년 대비 11.7%를 보였다. 이에 가장 폭등했던 올해 5월분(+41.8%)와 6월분(+31.7%)에 비하면 증감율이 많이 하락한 추이이지만 전년도 7월 대비와 비슷한 10% 이상의 성장세를 보이면서 향후 수출증대에 더욱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편, 일일평균 수출액도 32.2% 증가한 22억 6,000만 달러(한화 2조 6,060억 원)를 기록했다. 통상 7월은 여타 다른 달보다 일일평균 수출액이 낮지만 올해는 7월 사상 처음으로 22억 달러를 돌파했다는 점에서 큰 의의를 보여진다.

 

단, 7월 수출 증가율은 4월분(41.2%), 5월분(45.6%), 6월분(39.8%)와 비교했을 때 둔화했는데, 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장기화의 영향에 따라 지난해 수출 증가율이 급감했던 기저 효과가 줄어든 탓으로 해석되고 있다.

 

관련태그

#2021년도7월수출액발표  #전년대비29%이상증가  #554억달러 #한화63조원달성  #일일평균수출 #32%증가 #22억달러 #2조원돌파  #화장품수출 #11%증가 #한화6900억원달성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