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23 (목)

  • 맑음동두천 3.0℃
  • 맑음강릉 6.7℃
  • 맑음서울 5.0℃
  • 맑음대전 6.3℃
  • 맑음대구 7.2℃
  • 맑음울산 7.4℃
  • 맑음광주 8.7℃
  • 맑음부산 9.4℃
  • 맑음고창 5.6℃
  • 맑음제주 11.6℃
  • 맑음강화 1.0℃
  • 맑음보은 3.8℃
  • 맑음금산 3.3℃
  • 맑음강진군 8.6℃
  • 맑음경주시 5.8℃
  • 맑음거제 5.7℃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섬기린초, '미백, 항산화' 효능 확인 화장품 원료개발 본격화

국립생물자원관, 항산화 물질 극대화 최적 재배조건 등 아모레퍼시픽 제공

 

[코스인코리아닷컴 신보경 기자] 피부 미백과 항산화 효과가 확인된 국내 자생식물 '섬기린초'를 대량 증식할 수 있는 방법이 개발됨과 동시에 향후 화장품 원료 연구도 본격적으로 진행될 방침이다.

 

12월 22일 환경부 소속 국립생물자원관은 최근 확보한 섬기린초 재배 기술을 (주)아모레퍼시픽에 제공한다고 밝혔다. 생물자원관과 아모레퍼시픽은 지난 2016년 3월 '섬기린초 종자 발아를 유도해 우량묘 생산을 효과적으로 증진시키는 방법'을 특허출원했다.

 

이후 생물자원관 생물자원증식연구센터는 올해 8월부터 최근까지 후속 연구를 통해 섬기린초 항산화물질 함유량을 높이는 최적의 재배조건을 알아냈다. 연구진은 광합성에 영향을 미치는 적색광, 녹색광, 청색광 등을 6가지 방식으로 조합해 처리했다.

 

 

또 6가지 빛 종류에 노출된 섬기린초를 ▲분무경(식물 뿌리에 분무기로 물과 양분 공급) ▲담수경(뿌리를 물에 담가 재배) ▲배지경(뿌리를 지탱하는 고체 형태 배지에 배양액 공급) 등 세 가지 방식으로 재배한 뒤 비교 분석했다. 분석 결과 백색광에 원적색광을 더한 인공광원과 배지경에서 자란 섬기린초가 항산화 물질을 가장 많이 포함하고 대량 증식이 가능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같은 방식으로 재배한 섬기린초는 자연 상태의 것보다 '2,6-디-O-갈로일알부틴' 등 폴리페놀류 항산화 물질 함량이 최대 2.5배 많았다. 장미목 돌나물과인 섬기린초는 울릉도, 동해안 등에 주로 분포하는 자생식물이다. 섬기린초 추출물은 미백, 항균 등 항산화 효과를 가지고 있다고 주목을 받은 바 있다.

 

최종원 생물자원관 생물자원활용부장은 "이번 항산화 물질 함량을 높일 수 있는 섬기린초 재배 기술과 같은 '자생식물 대량증식 연구'를 다른 주요 고유종에도 확대 적용해 자생생물 보급과 유용 가치를 점차 넓힐 계획이다"고 밝혔다.

 

관련태그

#국립생물자원관 #환경부  #섬기린초 #재배기술이전 #아모레퍼시픽  #미백 #항산화 #화장품원료활용  #울릉도 #동해안자생식물  #섬기린초종아발아유도 #우량묘생산증진 #특허출원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