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17 (화)

  • 흐림동두천 3.7℃
  • 맑음강릉 5.2℃
  • 흐림서울 4.6℃
  • 맑음대전 3.6℃
  • 맑음대구 1.3℃
  • 구름많음울산 3.5℃
  • 맑음광주 2.1℃
  • 구름많음부산 6.4℃
  • 맑음고창 3.6℃
  • 구름조금제주 7.4℃
  • 흐림강화 4.6℃
  • 맑음보은 -3.4℃
  • 맑음금산 -2.0℃
  • 맑음강진군 -1.0℃
  • 맑음경주시 -0.8℃
  • 구름많음거제 6.9℃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일본 후쿠요 에히메사, 성분명 잘못 표기로 대규모 리콜 단행

성분명 '글리세릴'을 '글리셀'로 잘못 표기 "건강 피해 우려는 없어"

 

[코스인코리아닷컴 박상현 기자] 일본 화장품 업체가 로션 제품에 성분명을 잘못 표기했다가 대규모 리콜을 단행했다.

 

일본의약품의료기기종합기구(PMDA)는 지난 10일 일본 후쿠요 에히메가 생산한 '리프레시 로션(Refresh Lotion)'에 대한 대규모 리콜을 공표했다. 대상은 지난해 3월 16일부터 지난 3월 27일까지 출시된 제품이다.

 

해당 제품은 뚜렷한 문제가 있는 것은 아니다. 대규모 리콜의 이유는 성분표기 1개가 틀렸기 때문이다. 제품 뒷면 성분 표시에서 'PEG-8(カプリル/カプリル酸)グリセリル(PEG-8 Caprylic/Capric Glycerides)'라고 기재해야 할 것이 'PEG-8(カプリル/カプリル酸)グリセル'로 잘못 표시됐다. '글리세릴'이라고 적혀야 할 것이 '글리셀'로 잘못 적힌 것 외에는 아무런 문제가 없는 셈이다.

 

이 제품과 관련해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 14일 "일본 후쿠요 에히메가 해당 제품을 자발적 회수를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식약처 관계자는 "오표기 때문에 자진 회수한 것이어서 제품의 품질이나 안전성에 문제는 없어 건강피해 위험성은 없을 것으로 보인다. 지금까지 건강 피해 보고도 없었다"고 설명했다.

 

관련태그

식품의약품안전처  일본의약품의료기기종합기구  대규모리콜  후쿠요에히메  리프레시로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