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01 (목)

  • 구름많음동두천 8.8℃
  • 구름조금강릉 8.8℃
  • 구름많음서울 12.4℃
  • 맑음대전 12.5℃
  • 맑음대구 11.0℃
  • 맑음울산 10.6℃
  • 구름조금광주 13.0℃
  • 맑음부산 11.5℃
  • 구름조금고창 8.1℃
  • 흐림제주 15.7℃
  • 구름많음강화 9.9℃
  • 맑음보은 10.2℃
  • 맑음금산 6.7℃
  • 구름많음강진군 12.1℃
  • 맑음경주시 6.0℃
  • 맑음거제 12.1℃
기상청 제공

원료부자재

연우, 화장품업계 회복 수혜 전망 수익개선 '긍정적'

하나금융투자, 화장품용기 시장점유율 전년대비 실적개선 확신 목표주가 32000원 제시

 

[코스인코리아닷컴 신보경 기자]  국내 화장품 포장재전문기업 연우(대표 기중현)에 대한 올해 실적 전망이 긍정적인 점에 따라 관련 주가상승에 대한 관심도 높다.

 

하나금융투자는 3월 31일 화장품 포장재 전문기업 연우에 대해 화장품 업황 회복기를 감안해 목표주가를 3,2000원으로 올렸다. 투자의견도 ‘매수(BUY)'를 유지했다.

 

박종대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압도적 화장품 용기 기술력과 펌프 용기 시장 점유율을 기반으로 중국을 중심으로 국내외 화장품 업황 회복 수혜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며, "전년도 재고생산 사업구조조정 효과로 수익성 개선의 폭이 클 것이다"며 이같이 전망했다.

 

연우는 올해 2021년 1분기 연결 매출 690억 원(+11% 상승), 영업이익 48억 원(+80% 상승)으로  전년 동기와 비교했을때 분기 최대 실적이 예상된다. 이중 내수 매출은 전년대비 8%, 수출 매출은 16% 증가하면서 외형 성장을 일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연우 분기 실적 전망(K-IFRS 연결) (단위 : 십억원, %)

 

 

특히 수출매출이 빠르게 회복세를 보이고 있으며 여기에 국내 주요 브랜드에 대한 매출은 2019년 수준을 넘어섰고 중소형 브랜드와 OEM 업체에 대한 매출도 크게 증가할 것이라는 관측이다. 올해 2분기에는 중국 시장을 중심으로 국내외 화장품 업황 회복이 본격화되면서 성수기 효과는 더 클 것으로 예상된다.

 

박종대 연구원은 "2분기는 성수기로 매출 규모가 가장 큰 분기이며 명절 상여금이 없기 때문에 영업이익률이 가장 높은 시기이다"며, "2분기 연결 매출과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각각 32%, 100% 증가한 780억 원과 93억 원 수준까지 올라갈 전망이다"고 내다봤다.

 

이중에서도 회사의 전체 매출의 30%를 넘게 차지하고 있는 국내 메이저 화장품 기업인 A사와 L사의 대 중국 브랜드력과 사업 확대는 연우 실적의 턴어라운드의 핵심으로 작용할 것이라는 평이다. 아울러 매출의 25%를 차지하고 있는 미주 사업에서 대형 바이어향 매출 확대는 올해 연간 실적 전망치를 견인하는 역할이 될 것으로도 진단됐다.

 

관련태그

#연우 #화장품포장재전문기업  #화장품용기기술력 #펌프용기시장점유율  #화장품업황회복 #관련수혜전망  #전년도사업구조조정효과 #수익성개선  #하나금융투자 #목표주가32000원상승 #박종대연구원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