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7 (금)

  • 흐림동두천 16.6℃
  • 맑음강릉 21.0℃
  • 흐림서울 17.7℃
  • 맑음대전 16.7℃
  • 맑음대구 21.5℃
  • 맑음울산 17.0℃
  • 맑음광주 17.5℃
  • 구름조금부산 17.1℃
  • 맑음고창 15.2℃
  • 구름많음제주 17.5℃
  • 흐림강화 16.3℃
  • 맑음보은 14.3℃
  • 맑음금산 16.2℃
  • 구름조금강진군 17.6℃
  • 맑음경주시 16.4℃
  • 맑음거제 16.7℃
기상청 제공

원료부자재

연우, 매출 감소세 지속 '중국 봉쇄 업황 부진 영향'

‘상저하고’ 실적 흐름 전망 목표가 기존보다 9% 하향조정

 

[코스인코리아닷컴 신보경 기자] 화장품 포장용기 제조 전문기업 연우(대표 기중현)가 최근 실적흐름세에 적신호가 켜졌다는 증권가의 분석이다.

 

5월 26일 KB증권은  연우에 대해 “전방 시장의 업황 악화가 예상 대비 장기화되면서 이에 따른 매출과 이익 감소 추세가 이어지고 있다”고 진단했다. 이어 목표가를 기존 33,000원에서 30,000원으로 9% 하향했다. 이날 제기된 연우의 올해 연결 매출액은 전년 대비 0.3% 증가한 2,879억 원,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20% 감소한 239억 원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종전 추정치 대비 각각 9%, 24% 하향조정된 수준이다.

 

이로 인해 연우의 올해 1분기 연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5% 감소한 675억 원, 영업이익은 55% 감소한 29억 원을 기록했다. 매출액은 시장 전망치(컨센서스)에 부합했으나 영업이익은 32% 하회했다. 매출 감소와 공장 가동률 하락, 성과급 이연 지급 영향 등으로 영업이익률은 전년 동기 대비 4.8%p 악화된 4.3%를 기록했다.

 

이에 대해 박신애 KB증권 연구원은 “중국 정부의 강력한 봉쇄 정책으로 전방 시장 수요가 위축되면서 주요 고객사들의 대중국 매출이 올해 1분기부터 하락세를 보이고 있는데 이에 따른 부정적 영향이 3분기까지 지속되면서 내수 매출액은 11% 하락할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다만 중국 봉쇄 관련 리스크는 하반기로 갈수록 완화될 것으로 전망하며 상반기에 저하됐지만 이후 하반기에 들어 오르는 ‘상저하고’의 실적 흐름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했다.

 

이에 따라 수출 매출도 다시 안정세를 찾을 것이라는 예상도 거론됐다. 박 연구원은 “수출 부문은 13% 상승이라는 견조한 성장세를 나타낼 것으로 예상되며 미국 시장이 안정적인 성장을 지속하는 가운데 유럽 시장도 영업 방식을 본사에서 직접 영업하는 방식으로 변경한 효과에 힘입어 매출 기여도가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부연 설명했다.

 

관련태그

#연우 #화장품포장용기제조전문기업  #전방시장업황악화영향  #매출이익감소추세 #중국발봉쇄리스  #하반기완화기대 #상저하고실적흐름전망  #목표가9%하향조정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