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3.21 (화)

  • 맑음동두천 11.7℃
  • 맑음강릉 13.9℃
  • 맑음서울 14.1℃
  • 맑음대전 16.2℃
  • 맑음대구 15.5℃
  • 구름많음울산 13.7℃
  • 맑음광주 16.4℃
  • 흐림부산 14.8℃
  • 맑음고창 10.4℃
  • 흐림제주 16.3℃
  • 맑음강화 8.1℃
  • 맑음보은 13.3℃
  • 맑음금산 12.4℃
  • 구름많음강진군 14.2℃
  • 구름조금경주시 12.2℃
  • 흐림거제 14.9℃
기상청 제공

업체

LG생활건강, 올해 1분기 실적 예상치 대비 '부진' 전망

하나증권 대중국 매출 감소 화장품 부문 이익 추정치 '하향'

 

[코스인코리아닷컴 신보경 기자] LG생활건강의 올해 1분기 실적이 예상치 대비 하향세를 이룰 것이라는 전망이 증권가로부터 제기됐다. 전체 매출액은 전년 대비 증가를 이뤄도 화장품 부문 등의 이익이 하락한 점이 주요 기저로 작용할 것이라는 전망이다.

 

21일 하나증권은 LG생활건강에 대해 올해 1분기 실적이 예상치를 하회할 것으로 내다봤다. 당일  투자의견은 매수, 목표주가는 기존 90만원에서 76만원으로 하향 조정됐다.

 

박은정 하나증권 연구원은 "LG생활건강의 1분기 매출액은 전년 대비 1% 증가한 1조 7,000억 원, 영업이익은 18% 감소한 1,443억 원으로 컨센서스를 18% 하회할 전망이다"고 분석했다.

 

박 연구원은 "LG생활건강은 대중국 매출 감소로 화장품 부문 이익 추정치 하향이 불가피하다"며, "지난해 낮은 기저효과에도 면세와 중국 매출은 각각 전년 동기대비 25%, 11% 감소할 것이다"고 예상했다.

 

LG생활건강 연결 실적전망, 추이 (단위 : 억원, %)

 

 

LG생활건강의 부진의 원인으로는 3가지 요인으로 진단됐다. 이에 대해 박 연구원은 "면세 채널의 송객수수료 근절 기조로 따이공(중국 보따리상) 수요가 전반적으로 급감한 점, 중국의 리오프닝 과도기로 현지 소비가 3월이 되어서야 점증되기 시작한 점, 급변하는 외부 환경에 따른 LG생활건강의 소극적 마케팅 기조 등이 실적개진에 다소 부정적인 영향을 주고 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관련한  중국 수요 위축의 삼부능선은 넘긴 것으로 판단된다는 것이 증권가의 시선이다. 박은정 연구원은 "면세시장이 1월을 저점으로 2월~3월 개선 흐름이며 2분기부터 면세는 따이공(재고 확충)과 관광객 유입 등으로 리오프닝 효과가 예상되기 때문이다"고 분석했다.

 

이어 "LG생활건강의 면세 성과는 낮은 기저에도 시장 성장률을 하회하고 있어 긴 호흡에서 접근하는 것이 좋다"며, 이후 상반기 실적개진에 대한 긍정적인 전망을 전했다.

 

관련태그

#코스인 #코스인코리아닷컴 #화장품 #코스메틱 #LG생활건강 #2023년1분기실적  #예상치대비부진전망  #대중국매출감소영향  #화장품부문이익추정치하향  #투자의견매수유지 #목표주가하향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