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5 (금)

  • 맑음동두천 18.3℃
  • 맑음강릉 18.4℃
  • 박무서울 19.0℃
  • 박무대전 22.4℃
  • 맑음대구 23.0℃
  • 구름많음울산 24.0℃
  • 박무광주 20.8℃
  • 박무부산 21.5℃
  • 구름조금고창 20.4℃
  • 구름많음제주 19.1℃
  • 맑음강화 17.8℃
  • 구름조금보은 22.1℃
  • 맑음금산 23.0℃
  • 구름많음강진군 19.4℃
  • 구름조금경주시 24.4℃
  • 구름많음거제 21.5℃
기상청 제공

'최현정' 기자의 전체기사

배너

배너
붙이면 거품이 '톡톡' 버블 마사지 접목한 이색 마스크팩 주목 [코스인코리아닷컴 김민석 기자] 시트를 얼굴에 붙이면 금세 몽실몽실 거품이 만들어지는 버블 마스크팩이 인기다. 코로나19 장기화로 피부과나 에스테틱 방문 대신 1일1팩 홈케어를 실천하는 이들이 늘면서 기능성과 재미를 모두 갖춘 이색 마스크팩 수요도 덩달아 증가하고 있다. 마스크 착용으로 인한 트러블 진정과 피부 컨디션 회복을 위해 다양한 마스크팩을 찾는 이들도 많아졌다. 올해 초 인기리에 종영한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역시 버블 마스크팩 트렌드에 한 몫을 했다. 극 중 배우 손예진이 부대원들의 피부 관리를 위해 마스크팩을 붙여 주는 장면에서 메디힐 ‘버블톡스 세럼 마스크’가 노출된 것이다. 방송 직후 하얀 거품이 나는 마스크팩에 대한 시청자들의 관심이 급증하며 해당 제품 판매량이 132% 가량 상승했었다. 마스크팩에서 풍성한 거품이 만들어지는 원리는 무엇일까? 글로벌 마스크팩 브랜드 메디힐 관계자는 “자사 ‘버블톡스 세럼 마스크’의 경우 시트 표면에 미세한 구멍을 적용한 홀타입 거즈 시트가 버블을 생성하는 세럼과 결합해 풍성한 거품이 형성되기 적합한 환경을 만드는 원리이다”고 설명했다. 이렇게 형성된 버블은 시트 안에서 피부 표면에 밀착해 셀프